쿨 이재훈이 11년 만에 ‘아내와 아이’ 공개한 이유 (+사진) |

그룹 쿨 출신 가수 이재훈이 11년 만에 결혼을 했고 아이가 있다는 사실을 고백했다.

5일 일간스포츠 보도에 따르면 이재훈은 2009년 오랫동안 사귄 여자친구와 부부의 연을 맺고 2010년 득녀, 2013년 득남해 가정을 꾸렸다.

이재훈은 “언젠가 기회가 되면 공개적으로 결혼한 사실과 예쁜 아이들을 키우는 아빠라는 걸 알리고 싶었다”고 고백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이재훈은 7살 연하의 비연예인 아내를 지인 소개로 만나 3~4년 교제했다.

이후 자연스럽게 가정을 먼저 이뤘다. 2013년 SBS ‘한밤의 TV연예’ 등에서 결혼 전제로 만나는 사람이 있다고 밝힌 것도 바로 아내다. 당시 혼인신고를 하지 않은 상태였다.

첫 아이 출산 후 결혼식을 올릴려고 했으나 아내가 임신중독증과 부정맥 등으로 건강이 안 좋아졌고 한동안 병원을 오가며 힘든 시기를 보냈다. 그러면서 결혼식을 올리지 못 했다.

이재훈은 “아내가 건강해지고 안정을 찾으면 결혼식을 하려고 했는데 아이를 키우면서 또 바쁘게 살다보니 예식을 안 하게 됐다. 그러다가 2013년 아들을 낳으면서 흐지부지 넘어갔다. 결혼식을 올렸다면 공개적으로 알릴 기회가 있었을텐데 그렇지 않다보니 친한 지인들만 알고 있었다”고 말했다.

11년 만에 가정사를 직접 공개한 이재훈은 5일 팬카페에 직접 글을 작성하기도 했다.

그는 “오늘 그동안 숨겨왔던 사실을 고백하려합니다. 오랜 세월 한결같은 애정을 보내주신 여러분들에게 더 가깝게 다가가지 못했던 건 아마도 제 마음속에 죄책감이 저를 막아 섰던거 같습니다. 이제서야 공개하게 된 저의 가정 이야기에 실망하거나 당혹해 하실 모든 분들에게, 거두절미하고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고 말했다.

또한 “일반인 아내와 가족들을 보호한다는 이유로 상처를 주고 있는 건 아닌지 많은 생각이 들었고 하루라도 빨리 모든 사실을 고백하고 남편으로, 아빠로 당당한 삶을 살아야겠다고 결심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Share on facebook
Share on google
Share on twitter
Share on linked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