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한 코로나’ 확진자 48명 추가 발생…국내 확진자 총 204명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한지혜 기자 = 코로나19 바이러스(우한 폐렴) 확산 기세가 심상치 않다.

21일 오후 중앙방역대책본부(중대본)는 48명의 확진자가 추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결국 200명을 돌파해 총 204명을 기록하게 됐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 대책본부는 이날 해당 확진자 역학조사를 실시하는 동시에 이들의 동선과 밀접 접촉자 등을 파악할 방침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한편 ‘슈퍼 전파자’로 불리는 대구 31번 확진자를 중심으로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발생하고 있어 방역당국에도 비상등이 켜졌다.

31번 확진자는 약 1,000명과 접촉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에 따른 추가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하고 있는 상황이다.

방역당국은 코로나19 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평소 마스크 착용과 손씻기를 습관화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기침, 발열 등 코로나10 의심 증세가 나타난다면 응급실로 향하지 말고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1339에 신고 해야 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자료 사진 /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