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취해 잠든 절친 베개 비린내 폴폴 풍기는 ‘날생선’으로 바꿔놓은 ‘장꾸’ 친구들

인사이트YouTube ‘배꼽빌라’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세상에 믿을 놈 하나 없다더니, 이게 무슨 일인가 싶다.

둘도 없는 친구들의 짓궂은 장난을 담은 몰래카메라 영상이 공개됐다.

지난 2일 유튜브 채널 ‘배꼽빌라’에는 “베개를 진짜 생선으로 바꿔놓기”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등장하는 세 남성은 친구 사이로, 두 남성이 나머지 다른 친구가 아침까지 술을 먹고 취해 잠든 틈을 타 몰래카메라를 진행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배꼽빌라’

영상에서 이들은 먼저 노량진 수산시장에서 성인 남자가 겨우 들 만큼 거대하고 신선한 방어 한 마리를 구매해 친구 집으로 찾아갔다.

혹시나 친구가 잠에서 깰까 봐 부스럭거리는 겉옷까지 벗은 후 능숙하게 비밀번호를 누르고 문안으로 진입했다.

그리고 조심스럽게 자고 있는 친구의 머리를 들어 베개를 빼고 미리 사 온 날생선을 들이밀었다. 친구는 조금 이상한 낌새를 느끼는 듯했지만 이내 아무렇지 않은 듯 다시 잠을 청했다.

아무것도 모른 채 깊은 잠에 빠져있던 친구는 수차례 전화벨이 울린 끝에 부스스한 채로 눈을 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배꼽빌라’

그때까지도 상황 파악하지 못했던 친구는 뒤통수에 느껴지는 미끌거림과 코를 은은하게 찌르는 비린내에 베고 있던 물체를 확인하고는 깜짝 놀라는 모습이다.

귀신이라도 본 듯 소스라치게 놀라는 남성의 표정에 누리꾼들은 “너무 웃겨서 몇 번이나 돌려 보고 있다”, “진짜 현실 친구들만 할 수 있는 짓궂은 장난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아래는 ‘배꼽빌라’가 보여준 현실 친구들의 신박한 아이디어를 담은 영상이다. 바쁜 생활 속 잠시나마 웃을 수 있는 시간을 가져봤으면 한다.

인사이트YouTube ‘배꼽빌라’

YouTube ‘배꼽빌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