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렌타인 21년산 가격 최신

발렌타인 21년산 가격

발렌타인은 스코틀렌드 술로 그 역사는 1827년 스코틀랜드의 조지 밸런타인의 식당 겸 식료품점에서 시작이 되었습니다. 발렌타인은 크게 17년산 21년산 30년산으로 나뉘며, 자세한 정보는 다음과 같습니다.

발렌타인 사는 가장 크고 유명한 위스키 제조사 중에 하나로 가장 전형적인 브렌디드 스카치 위스키라고 할 수 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도 위스키라고 하면 시바스리갈과 발렌타인을 떠올린다고 합니다.

발렌타인은 한국에서 이정재와 정우성을 모델로 광고를 하고 있으며,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주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습니다.

 

발렌타인은 훈연향이 강한 것이 특징이며, 블렌디드 위스키 특유의 부드러운 바디감으로 한국 사람들의 취향에 잘 맞는 다고 합니다.

 

혹자에 의하면, 발렌타인 21년산은 참나무 훈제향과 후추 같은 매운맛에 참기름을 목넘기는 느낌이라고 합니다. 한국인이 좋아하는 구운 냄새, 매운맛 그리고 부드러운 목넘김으로 한국인이 좋아하는 위스키가 되지 않았나 합니다.

 

발렌타인 21년산의 경우, 대략적인 700 ml기준의 가격은 약 20만원 정도이며, 면세점에서는 약 13만원 가량으로 판매되고 있다고 합니다.

발렌타인 30년산의 경우, 백화점에서 100만원 정도의 가격이고, 면세점에서는 40만원 정도라고 합니다.

목차

알아두면 쓸모 있는 정보